Description de l’éditeur

[이 도서는 체험판입니다]


『죽음을 택한 조선의 선비들』에서는 자결을 선택할 수밖에 없었던 조선시대의 사람들이 목숨과 바꾸면서까지 지키고자 했던 것이 무엇인가를 이야기하는 책이다.조선시대에는 마음가짐에 따라 자살을 세 가지 등급으로 나누었다. 가장 높은 등급은 인(仁)을 이루고 의(義)를 취하기 위해 자살하는 것, 그다음 등급은 비분강개하여 자기 몸을 희생하는 것, 마지막 등급은 형세가 반드시 환난을 면할 수 없음을 알고 자결하는 것이다. 저자 정구선은 역사에서 배제되었거나 잘 드러내지 않았던 자살을 통해 조선시대의 정치적·역사적 사건의 이면과 사회적인 상황을 이해하기 쉽게 알려주고 있다.


*  이 도서는 2010년 출간된 <조선의 메멘토모리>의 개정판입니다.

GENRE
Histoire
SORTIE
2016
27 avril
LANGUE
KO
Coréen
LONGUEUR
27
Pages
ÉDITEUR
애플북스
TAILLE
14.2
Mo

Plus de livres par 정구선